logo 인천논현동

배너1

  • 그 여자

    그 여자

    2018. 08. 22 | | 댓글 0

    그 여자  안춘예<이미지출처 : 고한태 사진작가> 헐레벌떡 달려온 노을이숨을 고르다저 넓은 바다에 몸을 누인다우아한 자태를 뽐내며지나가는 시간 속에 아쉬운 초침 소리만바다를 채우고 있었다그 여자의 숨 가쁜 욕망은붉은 입술을 열고긴 숨을 뱉어내고 있다.

  • 그리움 하나

    그리움 하나

    2018. 08. 22 | | 댓글 0

    그리움 하나   안춘예  쏟아지는 눈 위로깊게 새겨진 그리움의 발자국이한 폭 수채화를 그려걸음을 옮기며산을 향해 걷는다눈길 위에 한 걸음 한 걸음그리움을 새기며겨울 산을 오른다.

  • 어머니 / 안 춘 예

    어머니 / 안 춘 예

    2018. 07. 30 | | 댓글 0

     어머니안춘예   80여년의 어머니 발자취팔순은 내 마음의  팔순일 뿐.옛 이야기들이어머니를 기다리던  농내 큰 느티나무 아래그시절의아이가 되어 추억을 앉게 합니다자기 인생이 없었던 어머니아들아 잘 살고 있냐곳 내가 따라 가마 기다리고 있어라그러길 말없이 늘 마음으로 기도한다어릴적 구름도 지나다산 중턱에 걸려 노을이 지나갈때담장넘어 부르고 부르시던 어머니기억 속에 깊이 각인되어 있는 것들마음 쓸어내리던 옛 시간들을 돌아보니당신의 말씀이 들려오며...

  • 순암 안정복 문학상 수상작 – 이택재

    순암 안정복 문학상 수상작 – 이택재

    2018. 07. 23 | | 댓글 0

    이택재 가슴 끝 낭떠러지에 흘러내리는침묵의 요소들이 촘촘히 어둠을 밝힌다안중의 소리는 잠든 고요를 깨트리고가슴 언저리마다 꾹꾹 눌러 참았던 소리아슴아슴 걸린 시간은 어쩔 수 없는긴 여정을 토해낸다알 수 없는 비밀 얼마나 토해내야 할까책갈피에 젖은 내면의 달빛 태우던 나날노을을 끌고 여러 날 텃골을 배웅했다물기 말라가는 한 그루의 나무뿌리가습관의 힘으로 호흡을 하는 동안마른 가지에 일어섰을 봄의 기운은동행의 지혜로 길을 나선다이택재 앞마당에 발자...

  • 소래포구

    소래포구

    2018. 07. 07 | | 댓글 0

     <이미지출처 : 고한태 사진작가 – 소래포구>소래포구안 춘 예 소래포구가 나를 부른다파도 따라 뱃노래를 부르는활기 넘치는  뱃사람들의 터전도심 속에 함께 할 수 있는마음속의  낭망이 나를 부른다 바다의 난간에 걸터앉자소박한 회 한접시에삶의 짐을 덜어내는모습들이 정겹다하루에도 몇 번씩나를 내려놓고 싶을  때면부르는 바다 각설이 품바타령이길손의 발길을 멈추게 하고엿장수 가위 소리 흥겨운 장단에행인들 덩실덩실 삶에  활력소가 되어되살아나는 포구가 ...

  • 꽃잎편지 봄이 오는 소리 – 시인 안춘예

    꽃잎편지 봄이 오는 소리 – 시인 안춘예

    2018. 06. 29 | | 댓글 0

    꽃잎편지 봄이 오는 소리 – 시인 안춘예남동구 시인 안춘예님 작품 꽃잎편지 봄이오는 소리 영상시<저작권 안춘예 시인>

오시는길
Translate »번역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