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facebook
  • twitter

logo 인천논현동 : 행사, 이벤트, 맛집, 나들이 정보

배너1

연말연시 피할 수 없는 송년모임! 음주 후 치아관리는 이렇게!

2018. 12. 14 | Master | 댓글 0

연말연시 피할 수 없는 송년모임! 음주 후 치아관리는 이렇게!

연말연시 음주로 인한 치아손상 예방! 치아건강관리를 위해 꼭 이렇게 하세요!

 

안녕하세요.

인천논현동 지역소식지 입니다.

사회생활을 하시는 분들이라면 연말연시에 술은 피할 수 없는것 중 하나입니다.

이러한 술은 우리 건강에 나쁜 영향을 줄 수 있습니다.

특히 치아에도 영향을 줄 수 있다는 점에서 술을 드신 후 치아건강관리를 위한 방법에 대해서 전해드리도록 할께요!

음주-후-치아관리

음주 후 우유를 마셔야 하는 이유!

술을 한잔 하게되면 첫 잔은 참으로 씁니다.

하지만 술에는 당분성분이 많이 함유되어 있다고 하는데요.

이러한 당분은 충치를 유발하는 대표적인 성분인 만큼 우유를 드시면 좋다고 합니다.

이유는 술의 당분을 우유의 산 성분이 중화시켜주는 역할을 한다고 합니다.

이렇게 중화시켜 줌으로 해서 임냄새 제거와 충치예방에 좋다고 하니 참고하세요^^

술과-우유

음주시 안주는 채소가 좋다!

소주를 마시게 되면 국물이 있는 안주와 함께 각종 안주를 먹게 됩니다.

여기 안주에는 염분이 높을 수 밖에 없는데요.

이러한 염분을 채소가 닦아주는 역할을 하면서 나트륨 배출에 효과적인 역할을 할 수 있는 것이 채소라고 하니 안주엔 꼭 채소류도 함께 시켜서 드시기 바랍니다.

채소-술안주

음주 후 양치질을 반듯이!

연말연시에 많은 분들과 함께 술을 드시다 보면 과음을 하게 되는 경우 참 많습니다.

즐거운 자리였지만 집에오면 바로 옷벗고 그냥 잠들어 버리는 경우 정말 많죠!!

이렇게 음주 후 그냥 자는 것은 치아건강에 나쁜 영향을 주는 것은 당연한 이야기 입니다.

그냥 위 두가지 내용만 보더라도 이해가 가실텐데….음주 후 힘들어도 양치를 반듯이 하셔야 합니다.

만일 도저히 안될 것 같다고 생각하시면 가글 씹는 치약등을 휴대하시고 사용하시기 바랍니다.

음주후-양치

과음으로 인한 구토의 위산 치아를 부식시켜! 과음은 건강도 치아에도 해롭다!

음주를 하게 되면 의지와는 상관 없이 술이 술을 먹게 되면서 점점 통제가 안되는 경험 다들 하셨을 겁니다.

이렇게 술자리가 길면 길수록 과음은 어쩔 수 없는 듯 싶기도 한데요.

술 해독이 잘 안되시는 분들은 알아서 잘 요령을 피우셔야 합니다.

술잔 옆엔 항상 물을 준비하시고 사람들이 안볼땐 소주대신 물을 잔에 채우심이 좋겠죠!

이렇게라도 해야 하는 이유는 과음으로 인한 구토까지 하게 되면 체력 소모도 상당할 뿐만 아니라 위산으로 인해서 치아를 부식시키기 때문에 구토를 자주 하시는 분들이라면 과음은 정말 하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치아의 부식은 표면에 코팅되어 있는 것이 벗겨진다고 생각하시면 이해하기 쉽겠죠!!

과음

이번주 벌써 12월 중순에 접어들면서 본격적인 송년 모임의 시작이 될 텐데요.

술을 통해서 즐겁고 많은 사람들과 교류를 할 수 있는 장점이 있지만 과음은 건강에 해롭다는 것 당연 알고 계십니다.

요령것 술을 드시는 것도 필요한 시기라는 점… 또 이런 음주가 치아에도 다양한 영향을 준다는 점에서 건강을 지키기 위한 첫번째의 치아를 보호하기 위해서라도 신경을 쓰심이 좋을 듯 싶네요.

그리고 음주단속 기간이라는점 아시고 계시리라 믿고, 음주운전 하지마세요^^

오늘은 연말연시 술자리 또는 음주 후 치아관리방법에 대해서 전해드렸습니다.

 

연말연시 피할 수 없는 송년모임! 음주 후 치아관리는 이렇게!
인천논현동 지역소식지  | 연말연시 피할 수 없는 송년모임! 음주 후 치아관리는 이렇게! ©  NAVER Corp.

 

추천하기

태그

댓글 달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다음의 HTML 태그와 속성을 사용할 수 있습니다: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trike> <strong>

오시는길
Translate »번역보기